나는 과연 도박중독일까?

코메디닷컴 뉴스 | 2012/04/11 16:25
Posted by kormedian

확대 사진 보기

단도박 자조모임 ‘희망과 행복’ 창립 3주년 행사

하늘은 스스로 돕는 자를 돕는다-.

도박을 끊기 위해 스스로 돕는 단체(단도박 자조모임)인 ‘희망과 행복’의 회원 등 관계자 30여 명이 10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수정회관에서 창립 3주년 기념식을 가졌다.

‘희망과 행복’은 강원랜드 KL중독관리센터(KLACC : KL Addiction Care Center)가 지원한다. 도박중독으로 가정 불화, 재정적 어려움, 사회와의 인간관계로 고통 받고 있는 중독자 및 가족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결성됐다.

도박 중독은 정신의학에선 충동조절장애로 분류된다. 11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도박중독으로 병원에서 진료를 받는 환자는 2005년 210명에서 2009년 612명으로 4년 사이 약 3배 늘었다.

하지만 의사에게 진료받지 않는 사람들이 훨씬 더 많다. 미국에선 전체 인구의 1~3%가, 우리나라에선 전체 인구의 3~5%가 도박중독증에 시달리고 있는 것으로 의료계는 추산하고 있다. 강박증, 우울증, 불안장애, 성격장애 등 증상을 보이는 사람들이 도박중독의 덫에 잘 걸린다. 또 지능지수(IQ)가 120 이상이고, 평소 자신만만한 행동을 잘 하고, 성정이 방탕한 사람이 노름을 할 경우 도박중독에 빠질 위험이 크다. 단도박 자조모임 ‘희망과 행복’에 참여하고 싶으면 080-7575-535(센터 서울상담소)로 문의하면 된다.

다음은 본인이나 주위 사람이 도박중독인지 확인할 수 있는 체크 리스트다. 20개 항목 가운데 7개 이상에 해당할 경우 도박중독에 빠질 위험이 상대적으로 크기 때문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전문가의 도움을 받는 게 바람직하다.(출처: 한국단도박모임)



[관련기사]

직장에서 토막잠 이렇게 자면 효과적

신이 그려낸 축구 천재 메시의 얼굴

장 보러 멀리 다니면 살찔 위험 높다고?

남성호르몬 평균과 먼 사람, 쉽게 도박중독

도박 위해 돈 빌린적 있으면 도박 중독

김영섭 기자 (edwdkim@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블로그 이미지

kormedian

안녕하세요.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 입니다. 코메디닷컴 기자들의 생생한 건강 뉴스와 허심탄회한 취재 이야기 속으로 들어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433)
코메디닷컴 뉴스 (15326)
코메디닷컴 칼럼 (366)
의료계 소식 (239)
화제의 의인(醫人) (7)
의약 프런티어 (1)
이성주의 건강편지 (321)
닥터 코메디 APP (1)
건강선물 이벤트 (37)
쏙쏙 건강정보 (36)
우돌좌충記 (71)
토론방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