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번 몸 안에 쌓이는 독소를 빼내지 못한다면 다이어트가 별 의미를 갖지 못한다는 것을 말씀드렸습니다. 즉, 클린다이어트를 왜 해야 하는지 이야기 했습니다. 그러면 어떻게 클린다이어트를 할 수 있을까요? 그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클린 다이어트는 설탕-흰밀가루음식-술을 삼가는 것

첫째, 만성염증을 유발하고 독소를 축적시키는 음식을 피해야 합니다.

구체적으로 클린 다이어트 기간 동안 설탕, 흰밀가루음식, 술을 삼가는 것입니다. 트랜스지방이 들어있는 인스턴트식품, 기름기 많은 육류, 합성보존제 등이 들어있는 가공식품 등도 먹지 말아야 합니다.

저는 이번에 다이어트 하면서 정말 좋아하는 커피도 과감히 끊었습니다. 카페인도 내 몸을 자극하는 자극제이므로 적어도 클린 다이어트 기간에는 끊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커피를 끊으니 밤에 깊은 잠을 잘 수 있었고 이것이 체중감량에 상당히 도움이 되었습니다. 이런 생각 때문에 클린 다이어트 2주 동안만 끊으려고 했던 커피를 다이어트 하는 8주 내내 끊었습니다.

양질의 단백질을 많이 먹는다.

둘째, 천연 해독 시스템을 강화시켜야 합니다.

우리 몸의 해독 시스템은 단백질, 지방, 식이섬유, 비타민, 미네랄, 파이토케미칼 등이 밸런스를 잘 유지하고 있어야 제대로 작동합니다. 단백질은 우리 몸에 필요한 아미노산을 공급해줍니다. 간은 해독에 필요한 글루타치온을 합성합니다. 글루타치온은 항산화 해독에 관여하기 때문에 독소에 오랫동안 노출되면 쉽게 부족해집니다.

단백질은 해독에 필요한 아미노산을 공급해줍니다.

파이토케미칼 섭취를 늘린다.

항산화 영양소인 파이토케미칼은 색깔 있는 식물에 많습니다. 다양한 색깔의 채소와 과일을 많이 먹으라는 이유는 식물에 풍부하게 함유돼 있는 파이토케미칼을 충분히 얻기 위해서입니다.


땀으로 독소를 배출한다.

사우나나 목욕 등 열 자극으로 땀을 흘리는 열치료는 스트레스를 줄이고 근육을 이완시키는 효과가 있습니다. 이 방법은 피부를 통해 중금속이나 유해화학물질을 배출하는 데에도 도움을 줍니다.

항산화, 항염증 영양소를 영양제 형태로 먹는다.

비타민 C, 오메가-3지방산, 코엔자임Q-10, 셀레늄 등이 영양제 형태로 된 대표적인 항산화 영양소입니다. 비타민 B군이 고루 들어있는 종합영양제, 장 건강을 위한 유산균을 먹는 것도 좋습니다.

이번에 8주일 동안 저 스스로 다이어트를 하면서 첫 2주를 ‘클린 다이어트’로 했습니다. 그 2주일 동안 체중이 70.6kg에서 66.5kg으로 4kg 줄었습니다. 나머지 6주 동안 3kg이 더 줄어들어 8주만에 체중은 63.3kg이 되었습니다.

사실 2주 동안의 ‘클린 다이어트’ 이후 적극적으로 운동을 했어야 하는데 바쁘다는 핑계로 제대로 하지 못하고 대신 아침저녁 출퇴근 때 걷기만 했습니다. 근력운동을 함께 했더라면 근육량은 늘리는 대신 지방을 더 많이 줄일 수 있었을 텐데 하는 아쉬움이 진하게 남습니다.



2010년 7월 31일 70.6kg에서 다이어트를 시작했습니다. 8월 1일부터 클린 다이어트를 2주간 시행하여 16일 검사에서 체중 66.5kg으로 4kg 감량하였습니다.



이후 ‘박용우 건강다이어트’ 즉, 탄수화물 섭취량을 조절하면서 채소와 단백질, 좋은 지방 위주의 식단으로 하루 4끼 식사를 하는 다이어트를 지속했습니다. 규칙적인 운동이 빠졌더니 체지방량의 감소는 클린 다이어트 이후 수치에서 크게 내려가지 않았습니다.ㅠ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중년의 여성이 잠을 설칠 정도로 손이 저릿저릿 아프다면 일단 손목터널증후군(수근관 증후군)을 의심하고 병원을 찾는 것이 좋겠다. 국내에서 손목터널증후군 환자가 매년 10%씩 증가하고 있으며 환자 중에는 50대 여성이 압도적으로 많다는 정부의 조사결과가 나왔다.

손목터널증후군은 손목을 이루고 있는 뼈와 인대들에 의해 만들어진 작은 통로인 손목터널에 있는 ‘정준신경’이 손상돼 손바닥, 손가락 등이 마비되거나 아픈 병으로 물리치료나 간단한 치료로 고칠 수가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강윤구)이 2005~09년 ‘손목터널증후군’으로 병원을 찾은 환자들의 자료를 분석했더니 2005년 7만7000명에서 2009년 11만 7000명으로 연평균 10.9%가 늘었다. 또 남성 환자의 비율은 약 20%, 여성 환자의 비율은 약 80%로 여성 환자가 남성보다 4배 더 많았다.

2009년에는 50대 환자가 37.7%로 가장 많았으며 40대(24%), 60대(17.9%)가 뒤를 이었다. 특히 여성은 50대가 40.5%로 가장 많았다.

심평원은 50대 여성 환자가 특히 많은 이유로 “오랫동안 가사노동을 되풀이한 것이 가장 큰 원인일 것”이라며 “폐경 후 호르몬과의 관계도 의심하고는 있지만 아직 확실한 증거는 없다”고 밝혔다. 손목터널증후군 환자가 증가하는 것에 대해 이전에는 주부들이 손이 아파도 잘 모르고 혈액순환장애라고 자가진단하고 민간요법에 의존하면서 병을 키웠지만 병과 치료법이 알려지고 최근에는 보험이 적용되면서 병원을 찾는 사람이 늘었기 때문이라는 의견도 있다. 간혹 목디스크, 당뇨병, 갑상선질환, 류마티스관절염 등의 2차 증세로 손이 저리기도 하지만 병원에서 간단한 검사로 차이를 알 수가 있다.

손목터널증후군의 원인은 반복적으로 손이나 팔을 많이 사용해야 하는 업무환경을 들 수 있으며 △가사노동으로 하루를 보내는 주부 △컴퓨터 키보드를 두드리며 일하는 직장인 △컴퓨터 게임을 오래 하거나 휴대폰 문자를 많이 보내는 청소년에게 생길 수 있다.

손목터널증후군 예방법

▽오랫동안 손을 써서 일할 때 틈틈이 적당히 쉬면서 손과 손목을 가볍게 스트레칭한다. 또 오랜 시간 손을 멈추고 있는 자세를 피한다.

▽컴퓨터 키보드, 마우스 등을 오래 쓸 때엔 손목을 받칠 수 있는 도구를 이용한다.

▽기온이 내려가는 가을, 겨울에는 손이 차가워져 아프거나 뻣뻣해질 수 있기 때문에 장갑을 껴서 손과 손목을 따뜻하게 한다.

[관련기사]

손저림증, 컴퓨터 등 손목 많이 쓰면 "저릿저릿"

‘노트북 통증’ 치료 방법은?

건강 위한 건강식품, 오히려 간 상한다

사랑 나눈 직후 여자와 남자의 행동이 다른 이유

꾹 다물고 말 안하지만 남자 30%는 조루

박양명 기자 (toan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블로그 이미지

kormedian

안녕하세요.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 입니다. 코메디닷컴 기자들의 생생한 건강 뉴스와 허심탄회한 취재 이야기 속으로 들어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7076)
코메디닷컴 뉴스 (15938)
식탁식톡 (5)
코메디닷컴 칼럼 (391)
의료계 소식 (239)
화제의 의인(醫人) (7)
의약 프런티어 (1)
이성주의 건강편지 (321)
닥터 코메디 APP (1)
건강선물 이벤트 (38)
쏙쏙 건강정보 (36)
우돌좌충記 (71)
토론방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