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읽고, 노래 부르고

즐거움과 행복은 차원이 다른 문제다. 행복이란 유전적 요인, 인간관계, 종교 등 다양한 요인들로부터 받는 장기적인 영향의 결과라고 할 수 있다. 그에 비해 즐거움이란 30초에서 1~2시간 정도 유지되는 아주 짧은 순간에 느끼는 단순하고도 본능적인 반응이다.

행복한 이유는 쉽게 찾기 어렵지만 즐거워질 수 있는 요소는 쉽게 알아챌 수 있다. 미국 생활정보 사이트 ‘리얼심플닷컴’이 하루하루 바쁘게 보내는 일상에서 쉽게 즐거워질 수 있는 방법을 소개했다.

밖을 내다보라=오늘날 현대인들이 대부분의 시간을 보내고 있는 환경은 부자연스럽고 정신을 황폐화시킬 수 있다. 자연은 아주 작은 부분이라도 우리의 감성을 북돋아 준다. 그러나 실제 자연이 아니라 대체한 것은 효과가 없다. 심리학자인 피터 칸은 워싱턴대학교의 직원들을 대상으로 창문이 없는 사무실에 50인치 TV를 설치하고 자연 풍경을 틀어주었다.

결과는 참가자들의 심리적 스트레스를 해소하는데 아무런 영향도 미치지 못했다. 그렇다면 무엇이 효과가 있을까. 창밖에 보이는 진짜 풍경을 보는 것이 낫다. 아름다운 풍경은 아니더라도 바깥의 주차장을 보고 있는 것이 감정적인 즐거움을 주는 효과는 더 크다.

좋아하는 노래를 반복해서 불러라=어린아이들도 알고 있듯이 좋아하는 노래를 자꾸 부르다 보면 즐거워진다. 모든 경험은 하면 할수록 좀 더 잘 알게 되고 그래서 그만큼 더 즐거워지게 된다. 그 때문에 우리가 자주 가던 술집을 다시 찾고, 좋아하는 음식을 찾아서 먹고, 오래된 영화를 보게 된다. 단, 너무 지나치면 역효과가 날 수 있다는 것을 유의해야 한다.

깜짝 놀랄 만한 것을 보고, 읽고, 경험하라=최근 연구에 따르면 사람들은 기사에서 위대한 아름다움, 강력함, 업적 등을 다룬 내용을 읽으면 스스로 고무된다고 한다. 이러한 특징은 인간만이 가진 것으로 다양한 방법으로 얻을 수 있는 즐거움이다. 기도를 하거나 자연 다큐멘터리 프로그램을 보거나 개인적인 성취에 이룬 책을 읽는 과정에서 얻게 된다. 가슴이 울컥한 느낌을 가질 때 기쁨도 함께 따라온다.

쓴웃음이라도 참고 웃어라=기분이 별로 좋지도 않은데 친구들이나 가족이 웃으라고 하면 짜증이 날 것이다. 그러나 좋든 싫든 웃음은 감정을 북돋아 준다. 왜냐하면 사람들은 당신이 행복해 보일 때 더 좋은 반응을 보여 당신의 기분을 좋아지게 만들기 때문이다. 좀 이상한 일이긴 하지만 행복한 얼굴 표정을 짓고 있으면 뇌도 속아서 당신이 실제로 행복하다고 느낀다고 한다.

나눠라=인간은 원래 이타적인 동물이다. 친절한 행동을 하고 나면 스스로 기분이 좋아진다. 지금 바로 실천해 보라. 유명한 자선단체 홈페이지에 접속해 기부를 해 보라. 많은 금액은 아니더라도 일단 하고 나면 충분히 뿌듯함을 느낄 것이다.

[관련기사]
진정한 행복을 주는 과학적 방법 5가지
모유 수유, 대부분 중도 포기하는 이유
많이 먹지도 않는데.. 비만의 뜻밖 원인 3
강력한 자외선 차단 물질 해초서 발견
뚱뚱한 여성, 실컷 먹으면서 살빼더니 결국...!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지나친 카페인 섭취는 안압을 상승시켜 녹내장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평소 진한 커피를 마시거나 카페인 함량이 높은 에너지 음료를 즐기는 사람들이 주목해야 할 연구논문이다.

부산메리놀병원 안과 이창규 박사팀이 눈 건강에 이상이 없는 20ㆍ30대 40명을 대상으로 2013년 8월부터 3개월 동안 고 카페인 음료와 안압과의 상관관계를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이 3일 전했다. 이 연구 논문(젊은 연령층에서의 에너지 음료 섭취와 안압과의 상관관계)는 ‘대한안과학회지’ 7월호에 소개됐다.

이창규 박사팀은 연구 참여자를 두 그룹으로 나눈 뒤 한 그룹은 무 카페인 비타민 음료를 마시게 하고, 다른 그룹은 카페인이 350㎎ 함유된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를 마시게 했다. 이어 대상자들의 안압을 음료 섭취 직전부터 24시간동안 측정했다. 세 달 뒤 음료를 맞바꿔 같은 연구를 한 번 더 실시하고 역시 안압 상승 여부를 살폈다. 그 결과,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를 마시면 안압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구에서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를 마신 사람들의 안압은 음료 섭취 후 12시간까지 높게 유지됐다.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를 섭취하기 전의 안압(단위 ㎜Hg)은 13.2였으나 음료 섭취 30분 후엔 14.5, 90분 후엔 14.9, 2시간 후엔 14.2, 12시간 후엔 14.3을 보이다가 24시간 뒤 13.4로 떨어졌다.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 섭취 후 2시간 동안은 무 카페인 비타민 음료를 섭취한 대상자보다 안압이 크게 높았으며 높아진 안압은 24시간까지도 유지됐다. 에너지 음료를 마신 뒤 안압이 섭취 전 수준으로 되돌아오기까지 24시간 이상 걸린 셈이다. 반면 비타민 음료를 마신 사람은 안압ㆍ혈압에서 모두 이렇다 할 변화를 보이지 않았다.

연구팀은 “이 결과는 카페인 섭취가 안압 상승에 영향을 준다는 이전의 연구들과 맥을 같이 한다”며 “안압이 높으면 녹내장에 걸릴 위험이 증가한다”고 설명했다. 카페인이 안압을 높이는 것은 카페인이 눈에 들어있는 방수( 눈 속 모양체에서 생성되는 물 비슷한 성분으로 주 기능은 안압 유지)의 생산을 증가시키면서 방수가 빠져나가는 길을 막기 때문이다. 또 안압이 상승하면 녹내장에 걸릴 위험이 높아지는 것은 시 신경이 높은 안압에 눌리거나 혈액공급이 잘 되지 않은 탓이다.

미국에선 이미 카페인과 녹내장 발생률의 관계를 밝힌 연구결과가 제시됐다. 미국 보스턴의 브리검앤여성병원 연구팀은 12만여명(40세 이상)을 조사한 뒤 매일 3컵 이상의 커피를 마시면 녹내장 발병률이 높아진다고 안과학계 최고 권위의 국제학술지인 ‘안과시과학연구’(IOVS)(2012년 10월호)에 발표했다. 스웨덴ㆍ핀란드 등 스칸디나비아 반도 사람들이 녹내장 발병률이 높은 것도 이들이 세계에서 카페인 함량이 가장 높은 ‘진한’ 커피를 마시기 때문으로 추정된다는 것이다.

이창규 박사팀은 또 에너지음료 섭취 후 수축기(최고)ㆍ이완기(최저) 혈압을 쟀다. 에너지 음료 섭취 후 수축기 혈압과 이완기 혈압은 각각 60분 후와 12시간 후 가장 높았으나 상승 정도는 미미했다. 카페인은 혈관을 수축시켜 혈압을 올릴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박사팀은 “최근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의 소비가 증가하고 있는 20ㆍ30대는 에너지음료 섭취 시 주의가 필요하다”며 “특히 녹내장이 우려된다면 더욱 조심해야 한다”고 했다.

한편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2012년 국내에서 시판되는 에너지 음료들의 카페인 함량은 한 캔 또는 한 병당 30∼207 ㎎에 달한다. 커피믹스(69㎎, 1봉 기준)ㆍ캔 커피(74㎎)ㆍ커피전문점 커피(160∼300㎎)에 비해 양이 결코 적지 않다.

[관련기사]
당뇨에도 좋다는 커피, 하루 몇 잔 마실까
모유 수유, 대부분 중도 포기하는 이유
많이 먹지도 않는데.. 비만의 뜻밖 원인 3
입 냄새를 즉시 잡아주는 식품 8가지
뚱뚱한 여성, 실컷 먹으면서 살빼더니 결국...!

 

김 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블로그 이미지

kormedian

안녕하세요.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 입니다. 코메디닷컴 기자들의 생생한 건강 뉴스와 허심탄회한 취재 이야기 속으로 들어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7916)
코메디닷컴 뉴스 (16716)
식탁식톡 (22)
코메디닷컴 칼럼 (435)
의료계 소식 (239)
화제의 의인(醫人) (7)
의약 프런티어 (1)
이성주의 건강편지 (321)
닥터 코메디 APP (1)
건강선물 이벤트 (38)
쏙쏙 건강정보 (37)
우돌좌충記 (71)
토론방 (3)